2022년 12월 04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양평군 개군면 김유철 농가, 농업분야 최고 장인인‘농업마이스터’로 선정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최광대기자 송고시간 2022-11-18 17:51

양평군 개군면 김유철 농가 농업마이스터 선정 /(사진제공=양평군)


[아시아뉴스통신=최광대 기자] 양평군(군수 전진선) 개군면의 김유철 농가가????제5회 농업마이스터 지정시험????에서 특용작물분야의 ‘농업마이스터’로 선정됐다.
 
농림축산식품부 주관으로 2013년부터 격년으로 선발하는 농업마이스터는 재배품목에 대한 전문기술과 지식, 경영 능력을 갖추고 농업경영·기술교육·상담(컨설팅)을 할 수 있는 농업 분야의 최고 장인을 의미한다.

현재까지 총 4회의 지정시험을 통해 224명이 선발됐으며, 올해 5회 시험에서는 총 245명이 응시해 필기시험, 역량평가, 현장심사를 거쳐 21명이 합격했다.
 
그 결과 양평에서 특용작물분야로 개군면에서 금산버섯농산을 운영하는 김유철 농가가 선정되며 양평군은 기존에 선정된 축산분야의 김용봉 농가, 원예분야의 김만기 농가와 함께 특용작물분야의 김유철 농가까지 총 3명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게 된다.
 
최종 선정자에게는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명의의 농업마이스터 지정서와 함께 농업마이스터 농장임을 알리는 현판이 수여된다. 또한, 정부의 농업교육사업에서 현장실습 교수, 귀농·귀촌 및 후계농 멘토, 영농상담사 등으로 활동할 수 있다.

isac090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