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2월 01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북 충주시, 2022년 과수 재배신고제 본격 운영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하영기자 송고시간 2022-11-23 12:00

충북 충주시청 전경./(사진제공=충주시청)


[아시아뉴스통신=장하영 기자] 충북 충주시는 지난 22일 과수화상병 사전방제조치 이행 행정명령에 따라 오는 12월 16일까지 관내 모든 사과‧배 재배농가를 대상으로 재배신고제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과수화상병 발병 작물인 사과‧배를 재배하는 경작자는 오는 12월 16일까지 과원의 지번과 면적, 재배작목, 식재연도와 주수, 소유자 등의 신고사항을 작성해 과수원 소재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의무적으로 신고해야 한다.

 재배신고제는 신규 과수원 조성과 폐원, (임대)경작자 등 사과·배 재배현황을 정확하게 파악해 화상병 발생 시 신속대응을 위한 농가 연락체계를 확보하기 위해 추진된다.

 올해는 재배신고와 함께 과수화상병 확산 방지 지원사업 신청 여부를 추가 조사해 발생지 인근 과원 추가방제, 과원 환경개선제, 소독용품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센터 관계자는 “과수화상병 행정명령은 모든 사과‧배 농가들이 꼭 실천해야 하는 사항”이라며, “이행을 거부하면 시에서 추진하는 각종 지원사업에서 제외되는 등 과수화상병 발생 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니 행정명령의 철저한 이행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금년도 충주시 과수화상병 발생 면적은 25.4ha로 전년 대비 40.9%가 수준으로 크게 감소했다.

 시는 과수화상병 피해를 줄이기 위해 과수화상병 예방 교육, 과원 환경개선제 투입, 공동방제 약제 2회 추가 공급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gywhqh0214@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