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01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제5회 김해시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 합동추모제 거행

[경남=아시아뉴스통신] 김성조기자 송고시간 2022-11-25 15:56

25일 삼계근린공원에서 열린 제5회 김해시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 합동추모제 모습.(사진제공=김해시청)

[아시아뉴스통신=김성조 기자] 경남 김해시는 25일 삼계근린공원에서 한국전쟁 전후 민간인 희생자를 추모하고, 유가족을 위로하기 위한 제5회 합동추모제가 열렸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한국전쟁전후민간인학살 김해시희생자유족회의 주최, 주관으로 유족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개제선언, 전통제례, 묵념, 추모사, 헌화와 분향 순으로 거행됐다.

아울러 삼계근린공원 내 건립한 위령비 제막식도 함께 열렸는데, 155㎡ 면적에 추모비 1기, 취지문석 1기, 명단석 1기, 조형물로 구성된 위령비에는 272명 희생자 명단이 담겨 있다.

한편 위령비는 지난 2020년 말 준공됐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이번에 제막식을 갖게 됐다.

유족회 관계자는 “70여년 전 한국전쟁 전후 민간인 학살의 진상을 널리 알리고, 피해자 명예회복을 위해 뜻있는 김해시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격려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해시 관계자는 “억울한 죽음을 당한 영령들의 영원한 안식을 기원드리며, 삼가 추모의 정을 바친다”며 “이번 합동추모제가 유가족의 오랜 아픔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릴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jppnkim5080@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