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2월 01일 수요일
뉴스홈 스포츠
전국 요트인, 경남 섬∙어촌 매력에 반하다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근내기자 송고시간 2022-11-29 10:39

-‘제10회 경남도지사배 전국요트대회’ 성료
-통영∼사량도∼남해, 요트 해양레저항로 개척으로 어촌관광 활성화
‘제10회 도지사배 전국요트대회’ 경기 장면.(사진제공=경남도청)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경상남도는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통영시 도남항, 사량도, 남해군 물건항에서 ‘제10회 도지사배 전국요트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상남도가 주최하고 도지사배 전국요트대회 조직위원회와 경남요트협회가 주관, 통영시∙거제시∙남해군∙대한요트협회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에는 전국의 요트선수와 임원 100명이 참가했다.

올해 10회째로 개최한 ‘도지사배 전국요트대회’는 통영∙거제∙남해 3개 시군이 함께 협력하는 대회로, 요트대회를 통해 경남의 아름다운 섬과 바닷길을 홍보하고 경남의 미래먹거리인 해양레저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경기코스는 주경기인 크루저급(10m 이상 12인승) 요트대회가 통영 도남항에서 출발해 사량도 금평항(진촌마을)을 거쳐 남해 물건항까지 진행됐으며, 유소년과 동호인 딩기요트대회는 지난 10월 초 거제 지세포에서 사전경기로 개최됐다.

대회 종합시상식은 27일 남해군 엘림마리나에서 개최됐고, 대회 종합 우승은 경기도에서 출전한 평택엔젤스팀이 차지했다.

서울시에서 참가한 김성곤 선수는 “경남에 이렇게 아름다운 섬과 어촌마을이 있는 줄 새롭게 알게 되어 너무 좋았고, 특히, 통영 사량도와 남해 물건마을에 안전하게 요트를 정박할 수 있는 마리나 시설이 조성되어 언제든지 쉽고 편하게 방문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계속 요트를 타고 경남의 섬과 어촌을 방문하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김제홍 경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대회를 계기로 경남의 섬과 어촌마을에 해양레저관광 기반시설을 확대 조성하고 남해안 아일랜드 하이웨이와 같은 교통망 구축과 함께 다양한 연계산업도 육성해, 경남을 해양레저관광의 최적지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gun8285@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