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1월 31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전남개발공사, 남악신도시 오룡지구 근린생활시설용지 공급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송고시간 2022-12-01 11:12

12일부터 3일간 88필지 5만410㎡ 규모 실수요자 대상 전자입찰
단독주택용지 추첨, 근린생활시설‧주차장용지 최고 낙찰금액 우선 분양
남악신도시 오룡지구 조감도./사진제공=전남개발공사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전남개발공사(사장 장충모)는 전남 무안군 남악신도시 택지개발사업지구에 있는 토지 88필지를 1일부터 일반 수요자 대상 경쟁입찰 및 추첨 방식으로 공급한다고 밝혔다.

공급대상 토지는 남악신도시 오룡지구 내 ▲근린생활시설용지 40필지 ▲단독주택용지(주거전용) 41필지 ▲주차장용지 7필지다.

입찰은 오는 12일부터 3일간 온비드 입찰시스템을 통해 이뤄진다.

개찰은 15일 예정이며 계약체결은 19일부터 사흘간 진행된다.

이번에 공급되는 근린생활시설용지는 오룡지구 마지막 남은 물량으로 남창천과 수변공원을 마주하는 일반주거지역에 위치하고 있으며, 최고 4~5층 높이로 제1‧2종 근린생활시설 이외에 유치원, 의료시설, 판매시설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남창천의 조망과 학교인접 도보생활권이 가능한 단독주택용지는 주거전용으로 2층 이하 2세대까지 주거가 가능하며, 주차장용지는 저층부에 건축연면적의 30% 미만으로 1‧2종 근생 및 운동시설 등이 가능하다.

공고일 기준 만 19세 이상인 개인 또는 법인인 일반 실수요자이면 신청 가능하다.

대금납부조건은 2년 분할 납부이며, 계약금 10%를 납부하고 90%는 4회에 걸쳐 6개월 간격으로 납부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전남개발공사 홈페이지 또는 온비드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전남개발공사 분양보상처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지난 2014년 4월 착공해 현재 3080세대가 입주해 도청이전 신도시로서의 면모를 갖춘, 남악신도시 오룡지구는 설계 단계부터 ‘Walkable City’를 모토로 도로를 건너지 않는 선큰형 도보체계를 조성, 보행자 중심의 안전한 도시와 함께 사계절 수목을 식재한 녹지공간을 특화해 친환경 생태도시를 구현하고 있다.

이와 함께 남측 영산호를 따라 10만평 규모로 조성되는 수변공원은 노을을 감상할 수 있는 편안한 휴식처가 될 것으로 보여 인기를 끌 전망이다.

jugo33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