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2월 01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얼어죽을 연애따위’ 이철우, “많이 배워가는 작품, 응원해주신 시청자분들 감사” 종영 소감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12-01 14:26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얼어죽을 연애따위’ 이철우(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철우는 ENA 수목드라마 ‘얼어죽을 연애따위’(극본 김솔지, 연출 최규식,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스토리티비)에서 ‘사랑의 왕국’ 출연자인 전 국가대표 아이스하키 선수 ‘이훈희’ 역을 맡아 독특하고 능청스러운 면면을 그려내 임팩트 있는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특히 이철우는 어리바리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을 지닌 이훈희를 천연덕스러운 표정과 연기로 소화해 드라마의 유쾌함을 책임지는 키포인트 활약을 펼쳤으며, 극 중 금수미(이유진 분)를 두고 황장군(강서준 분)과 열띤 신경전을 벌이는 삼각관계에서 배우들과의 차진 티키타카와 훈훈한 비주얼 케미로 보는 이들의 몰입감을 높였다.

이처럼 개성 넘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이철우는 종영을 앞두고 “‘얼어죽을 연애따위’에 출연해서 기뻤다. 감독님과 작가님이 잘 이끌어주셔서 캐릭터에 집중해서 편하게 연기할 수 있었다. ‘사랑의 왕국’ 멤버들과 친해지면서 나오는 케미가 좋아서 항상 즐겁게 촬영했다”라고 소회를 전했다.

더불어 이철우는 “함께한 배우분들, 그리고 드라마를 더욱 빛나게 해주신 스태프분들 덕분에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 받은 것 같다. 여러 가지로 많이 배워가는 작품인 것 같아서 감사했다. 무엇보다 그동안 ‘얼어죽을 연애따위’와 ‘이훈희’를 응원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린다. 앞으로 또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겠다”라고 진심 어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철우의 남다른 존재감이 눈길을 끌었던 ‘얼어죽을 연애따위’의 최종화는 1일 밤 9시 ENA 채널에서 방송되며, ENA DRAMA, 지니TV, seezn(시즌)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