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2월 03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분만취약지역 임산부라면 ‘119안심출산서비스’ 신청하세요!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미내기자 송고시간 2023-01-26 09:44

- 산부인과 또는 분만시설 없는 군지역 임산부 정주여건 불편 해소

- 정기진료 및 출산(입원) 예정일 이송예약제 제공

- 다문화 가정 23개 외국어로 임산부 3자 통역서비스 지원
임산부라면 분만취약지역 119안심출산서비스 신청하세요./사진제공=경남도청

[아시아뉴스통신=이미내 기자]  경상남도 소방본부(본부장 김종근)는 도내 산부인과와 분만시설이 없는 농어촌 지역에 119안심출산서비스를 제공하여 임산부의 응급의료 지원과 정부 출산장려정책에 부응하고 있다.
경남의 8개 군지역에서 정주여건 불편을 해소하고자 실시하였으며, 올해부터는 사천시가 추가되어 9개 지역에서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119안심출산서비스는 U-119 안심콜로 온라인 가입을 하거나 소방서, 119안전센터, 보건소에 직접 방문하여 가입이 가능하며 출산(입원)·응급진료 이송예약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U-119 안심콜은 119안전신고센터에서 본인 또는 대리자가 등록할 수 있으며, 가입자의 주소, 나이, 임신개월수, 출산예정일 등 정보를 사전에 입력하여 119로 신고했을 때 안심콜 가입자의 정보가 출동 구급대원의 휴대전화 단말기로 전송되어 환자의 상태를 미리 인지할 수 있어 신속한 응급처치가 가능하다.


또한, 24시간 언제나 임산부에게 맞춤형 의료 상담이 가능하고, 다문화가정 임신부를 위해 영어권은 물론이고, 동남아 8개국(중국, 일본, 베트남, 몽골, 우즈베키스탄, 필리핀, 태국, 라오스)의 23개 외국어로 통역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119안심출산서비스를 통해 2018년도부터 5년간 임산부 178명을 의료기관으로 이송하였고, 251명이 의료상담 서비스를 받았다. 또한 응급상황 시 신속하게 이송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1,074명의 임산부가 서비스에 등록한 상태이다.


김종근 경남소방본부장은 “119안심출산서비스는 지역 보건소 등 관련기관간 유기적인 협업으로 제공하고 있다”며 “서비스가 지속될 수 있도록 앞으로 많은 협조 바라며, 분만 취약지역 임신부들은 주저 말고 많은 이용을 바란다”고 전했다.


0822asia@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