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8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더 글로리’ 정성일에게 빠질 수 밖에 없는 이유 ‘명품보다 더 명품 열연’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3-03-22 00:02

(사진제공=넷플릭스)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배우 정성일이 ‘더 글로리’에서 명품보다 더 명품 같은 열연을 펼치며 오랫동안 회자될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정성일은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 파트 1에 이어 지난 10일 공개된 ‘더 글로리’ 파트 2에서 끝없는 나락으로 떨어지게 된 하도영 역을 맡아 한 치의 흐트러짐도 없는 단정한 외면과 사랑하는 사람을 지키기 위해 어떤 행동도 불사하는 단단한 내면까지 지닌 캐릭터를 표현하며 시청자들의 연일 뜨거운 반응을 받고 있다.

하도영은 극 중 동은(송혜교 분)은 물론 동은의 복수 상대들과 크게 부딪히지 않고, 오직 연진(임지연 분)을 끌어내리기 위한 동은의 ‘수단’으로 활용됐음에도 불구하고 연진과 동은 등 다채로운 캐릭터들과 극대화된 케미스트리를 폭발시켰다.

특히 정성일은 동은과 어느 순간 흘러 들어온 감정을 과하게 드러내지 않고 짙은 눈빛과 표정만으로 불 같은 케미를 발산하며 공기부터 다른 분위기를 연출했을 뿐만 아니라, 연진과는 아내의 밑바닥까지 다 볼 정도로 끝까지 깊은 믿음과 사랑을 줬던 하도영의 캐릭터를 섬세하고 밀도 높은 연기력으로 그리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또, 정성일은 특유의 관능적인 목소리로 어색하게 흘러갈 수 있을 법했던 상황과 대사를 하도영만이 내뿜을 수 있는 그윽한 분위기와 진정성 깃든 연기력, 빈틈없는 비주얼로 가득 채우며 완성도 높은 캐릭터를 탄생시키는 것은 물론 극과 극을 오가는 복잡한 인물의 감정을 탁월한 캐릭터 해석력으로 표현해 보는 이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냈다.

이처럼 정성일은 보는 이들의 몰입도를 한껏 끌어올린 흡인력 넘치는 연기는 물론 드라마에 긴장감을 부여하는 ‘키 플레이어’로 활약하며 시청자들을 깊게 빠져들게 만들었을 뿐만 아니라 앞으로 정성일이 선보이게 될 다양한 연기까지 기대하게 만들기도.

이렇게 ‘더 글로리’로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킨 정성일이 출연한 ‘더 글로리’는 현재 넷플릭스에서 스트리밍 중이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