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1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남 지능형 교통체계 확대... 국비 74억 확보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강일기자 송고시간 2023-03-23 09:40

천안·공주·당진 선정…스마트 교차로·교통정보센터 등 설치
CCTV./사진제공=충남도

[아시아뉴스통신=강일 기자] 충남도가 지능형 교통체계(Intelligent Transport System, ITS) 구축사업을 확대 추진한다.
 
도는 올해 국토교통부 주관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사업에 천안·공주·당진 3개 시군이 선정돼 국비 74억원을 확보했다고 23일 밝혔다.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은 첨단 정보·통신 기술을 차량 및 도로 기반과 융합해 교통정보를 수집·분석·제공하고 교통 수요를 관리함으로써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교통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주요 사업은 △폐쇄회로텔레비전(CCTV)·차량번호 인식 장치(AVI) 등 교통정보 수집 시스템 설치 △가변 전광판(VMS) 등 교통정보 제공 시스템 설치 △스마트 교차로·횡단보도 설치 등이다.
 
올해 사업에는 국비 74억원과 지방비 50억원 등 총사업비 124억원을 투입한다.
 
천안에 95억 1000만원을 투입해 스마트 교차로 60개소와 스마트 횡단보도 22개소 등을, 공주에는 20억 4000만 원을 들여 주차정보시스템 1개소와 단거리무선통신(DSRC-RSE) 20개소 등을 설치한다.
 
또 당진에 스마트 교차로 9개소와 교통정보센터 구축에 8억 5000만 원을 투입한다.
 
도는 이번 사업으로 도내 지능형 교통체계가 확대되면 교통의 효율성과 안전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i005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