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8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유럽으로 뻗어나가는 강릉 ITS, 2026 세계총회 홍보 총력

[강원=아시아뉴스통신] 김종학기자 송고시간 2023-05-24 00:00

강릉시청사./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김종학 기자] 강릉시는 2026년 개최되는 ITS 세계총회를 성공적으로 이끌고자 전 세계 관련 기관과 활발한 교류를 도모하고, 모빌리티 선도도시로서의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직접 국제 무대로 나섰다.

김홍규 시장을 비롯하여 ITS 세계총회 담당자 및 관계자는 지난 22일(월)부터 24일(수)까지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리는 「2023 ITS 유럽총회(이하 유럽총회)」에 참가하여 적극적인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유럽총회는 약 57개국 3,000여 명의 ITS 전문 분야 관계자가 참석하여 미래 교통 관리 및 운송, 자율주행 모빌리티 등을 주제로 기술시연, 학술발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시는 국토교통부, 한국 ITS협회와 함께 유럽총회를 주최하는 ERTICO, 유럽연합(EU)뿐 아니라, 이번 유럽총회를 개최한 리스본시, 오는 2024년 ITS 세계총회 개최를 준비 중인 두바이 관계자들과 연달아 면담을 진행한다.
 
주요 관련 기관과의 면담을 통해 도시 전역에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소도시형 ITS 모델’을 제시하며 2026년 세계총회 개최 예정지인 강릉시를 적극적으로 알리고, 상호 선진기술 및 정보 공유 등을 통한 협력 강화를 도모한다.

특히 ERTICO, 유럽연합(EU)과의 면담과 함께 한국 ITS협회와 ERTICO 간의 신규 MOU가 추진되어, 향후 상호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2026년 세계총회의 국제적 홍보에도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이번 유럽총회 행사장 내 한국관 운영에 참여해 대규모 국제행사를 개최할 수 있는 충분한 역량과 시설을 갖추고 있는 모빌리티 선도도시임을 널리 알려 국제적 인지도를 높여나갈 방침이다.

한국관 운영으로 세계총회 홍보와 더불어 로드쇼와 연계해 한국 ITS의 비전과 최신 기술 동향을 제시하고 국내 ITS 기업의 기술 홍보와 해외 수출 지원 등을 진행하게 된다.

김홍규 시장은 “지속적으로 첨단 기술을 파악하고, 관계기관 및 업계와의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2026 강릉 ITS 세계총회 성공개최의 동력을 확보하겠다”면서 “강릉 ITS 성공이 곧 대한민국 ITS의 척도가 될 것이라 생각하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g1asia@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