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9일 수요일
뉴스홈 스포츠
'김용학·박승호 골' 김은중호, 온두라스와 2-2 무승부...1승 1무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3-05-26 10:51

(사진제공=대한축구협회)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한국이 온두라스를 상대로 무승부를 거두며 1승 1무가 됐다.

대한민국은 26일(한국시간) 말비나스 아르헨티나스 스타디움에서 온두라스와 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경기를 치렀다.

김은중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김준홍, 박창우, 최석현, 김용학, 이승원, 이영준, 배준호, 강성진, 강상윤, 배서준, 김지수가 선발로 나섰다.

후보에는 황인택, 이찬욱, 박현빈, 김정훈, 최예훈, 조영광, 이승준, 이지한, 박승호, 문현호가 이름을 올렸다.

전반 20분 최석현이 페널티 박스 안에서 파울을 범해 페널티킥이 선언됐고 키커로 나선 다비드 루이스가 침착하게 마무리하면서 온두라스가 0-1 리드를 잡았다.

전반 24분 다비드 루이스가 배서준의 얼굴을 가격해 퇴장을 당하면서 온두라스가 수적 열세에 놓였다.

후반 6분 온두라스의 역습 상황 다니엘 카터가 내준 공을 이삭 카스티요가 오른발 중거리 감아차기로 마무리하면서 0-2가 됐다.

후반 13분 박스 안 혼전 상황에서 이영준이 내준 공을 김용학이 왼발로 마무리하면서 1-2가 됐다.

후반 17분 이승원의 코너킥을 박승호가 머리로 마무리하면서 2-2 동점이 됐다.

후반 추가시간 최석현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을 당했으나 이후 득점없이 마무리되면서 양 팀은 승점 1점씩 획득했다.

한편, 한국은 오는 29일 감비아와 다음 경기를 치른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