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6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논산시, ‘로컬푸드 인증제’로 농산물 안심 소비 촉진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최정현기자 송고시간 2023-05-26 15:04

조례 개정 이후 인증 농산물에‘육군병장’ 스티커 부착 예정
로컬푸드인증제 스티커가 붙은 방울토마토./사진제공=논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최정현 기자] 논산시가 자체 농산물 인증제를 마련, 지역 로컬푸드 매장에 출하되는 농산물에 신뢰도를 한층 끌어 올린다.
 
‘논산로컬푸드 인증제’는 지역 먹거리의 안전성을 보장하는 것은 물론 안심하고 소비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고자 시행되는 제도다.
 
인증제를 통해 안심 먹거리로 공인된 생산물들은 지역 내 직매장을 통해 판매되고 있으며, 논산시는 출하 중인 모든 인증 품목에 대해 토양ㆍ농산물ㆍ농업용수ㆍ시료까지 아우르는 안전성 관리를 펼치고 있다.
 
논산에는 부적농협ㆍ논산계룡농협을 비롯해 총 7개의 로컬푸드 직매장이 운영되고 있는데, 이곳들에 출하되는 농산물 중 268 농가가 생산한 136개 품목(엽채류 71ㆍ과채류 24ㆍ곡류 5ㆍ기타 36)이 인증을 마친 상태다.
 
인증을 취득하기 위해서는 연 1회 이상 기본교육을 이수해야 함은 물론 농산물과 토양, 수질 등에 관한 안전성 검사 절차를 통과해야 한다.
 
논산시 농업기술센터는 농산물안전분석실 인프라를 바탕으로 안전성 확보에 눈을 부릅뜨고 있는 상황이다. 분석실 관계자에 따르면, 부적합 농가를 대상으로는 1대1 현장교육과 정보 공유 및 지속적 모니터링 조치가 이행되고 있다.

한편, 논산시는 올 하반기 중 논산로컬푸드 인증 관련 조례 개정을 추진한다. 이후 새로운 농산물 공동브랜드인 ‘육군병장’을 상징으로 삼아 인증 농산물에 부착, 소비자들에게 신뢰와 참신한 이미지를 함께 전한다는 목표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로컬푸드 인증제를 통해 우리 농산물에 대한 소비자 신뢰를 올리고 생산자들의 자부심도 높이고자 한다”며 “논산의 ‘육군병장’이라면 믿고 먹을 수 있는 유통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ily7102@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