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1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서부발전, 청년 직원 모여 불공정 관행 찾아낸다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최정현기자 송고시간 2023-05-26 16:25

청렴 문화 정착 위한 ‘TO-BE 청렴 컨설팅 그룹’ 출범
청렴 컨설턴트 위촉식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서부발전

[아시아뉴스통신=최정현 기자] 한국서부발전이 청년 직원으로 구성된 청렴도 개선 상설기구를 마련하고 논의의 결과물을 기관 운영에 반영한다.
 
서부발전은 최근 충남 태안 본사에서 2030세대 직원 27명을 청렴 컨설턴트로 임명하고 이들로 구성된 ‘투비(TO-BE) 청렴 컨설팅 그룹’을 출범시켰다고 26일 밝혔다.
 
임명행사는 위촉장 수여와 개선과제 발표, 컨설팅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청렴 컨설턴트가 논의할 개선과제는 인사제도 공정성 및 투명성 강화, 갑질 근절 10대 행위 기준 재검토 및 처벌강화 등 18가지다.
 
컨설팅 회의 후 도출되는 조직 내 불합리 관행과 불공정 사례는 경영진에게 여과 없이 전달된다. 회사는 이를 개선하기 위한 활동 전반에 청렴 컨설턴트를 참여시켜 조직 내 청렴문화가 정착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상현 기획본부장은 “청렴한 조직문화 구축은 누군가가 대신 만들어주는 것이 아니라 구성원 각자가 주인 의식을 가지고 스스로 만들어 가는 것”이라며 “전 직원 2800여명의 1%에 해당하는 청렴 컨설턴트가 조직에 선한 영향력을 발휘해 달라”고 말했다.


ily7102@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