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1일 금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남양주.양평 "수도권 제2순환선[조안~양평) 5월 31일 개통"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최광대기자 송고시간 2023-06-01 10:10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교통망 확충은 시민들이 가장 절실하게 원하는 부분으로, 민선 8기 핵심 현안 과제 중 하나”라며 “남은 수도권 제2순환선(포천~화도)과 국지도 98호선(오남~수동), 군도8호선(차산~삼봉) 등 남양주 안팎 사통팔달 도로망 구축으로 지역 주민들의 교통 편의를 향상시키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시아뉴스통신=최광대기자)


[아시아뉴스통신=최광대 기자]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31일 한국도로공사 주최로 양평군 양서2터널 앞에서 열린 ‘수도권 제2순환선(조안~양평) 개통식’에 참석해 도로 개통을 축하했다.
 
수도권 제2순환선(화도~양평)은 남양주시 화도읍 창현리와 양평군 옥천면 아신리를 연결하는 고속도로로,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가 총사업비 7,858억 원을 투입해 총연장 17.6km의 왕복 4차로로 건설하며 지난 2014년 5월 착공 이후 약 9년 만에 조안~양평(L=12.7km) 구간이 준공됐다.
 
남양주.양평 "수도권 제2순환선[조안~양평) 5월 31일 개통식" /(아시아뉴스통신=최광대기자)

이번에 개통한 조안나들목은 수도권 제2순환선(화도~양평) 착공 당시에는 계획에 없던 나들목으로, 남양주시와 지역 주민들이 국토교통부, 기획재정부 등 관계 부처에 약 25회에 걸쳐 지속적으로 건의했으며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국회의원 시절 당시 이석우 남양주시장과 유일호 기획재정부 장관을 순차적으로 설득해 지난 2018년 5월 신설을 최종 확정했다.
 
조안나들목 설치 사업은 지난 2019년 3월 공사를 착공했으며, 기획재정부의 총사업비 관리 지침에 따라 총사업비 644억 원의 50%인 322억 원을 남양주시가 부담했다.
 
조안나들목이 개통됨에 따라 주말 상습 교통 정체가 발생하는 국도 45호선, 국도 6호선의 교통량이 분산되고, 수도권 유일의 슬로우시티인 조안면에 위치한 물의정원, 다산생태공원, 실학박물관, 운길산, 수종사와 화도읍 금남리에 위치한 피아노폭포, 북한강 등 명소를 찾는 관광객들의 교통 편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아시아뉴스통신=최광대기자)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교통망 확충은 시민들이 가장 절실하게 원하는 부분으로, 민선 8기 핵심 현안 과제 중 하나”라며 “남은 수도권 제2순환선(포천~화도)과 국지도 98호선(오남~수동), 군도8호선(차산~삼봉) 등 남양주 안팎 사통팔달 도로망 구축으로 지역 주민들의 교통 편의를 향상시키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수도권 제2순환선의 화도~양평(L=17.6km) 구간 중 나머지 화도~조안 구간(L=4.9km)은 포천~화도 민자고속도로(L=28.7km)와 함께 올해 12월 개통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되고 있으며, 서울~양양 고속도로 및 중부내륙선과 연결돼 경기 동·북부의 접근성을 개선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와 주민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isac0902@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