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6일 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금쪽 상담소' 오지헌, "아버지와 8년간 절연...가정 불화로 스트레스"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3-06-03 12:04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개그맨 오지헌이 아버지와 8년간 절연했던 사연을 고백했다.

지난 2일 방송된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는 오지헌과 그의 아버지 오승훈 씨가 출연했다.

이날 오승훈 씨는 "아들이 고2, 고3 공부할 시점에 아내와의 이혼으로 제대로 못해 준 게 미안했다."라며 "1년 동안 생업을 포기하고 아들을 케어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오지헌은 "아버지도 혼자 절 챙겨주시느라 고생하셨다. 가정적인 성향은 아니지만 열심히 노력하셨다."라고 말했다.

고3 때 말없이 가출했다는 오지헌은 "가정불화로 인해 스트레스가 있었다. 둘만 남아서도 많은 조언들을 해주셨는데 센 말투 탓에 상처를 받았다."라고 말했다.

오승훈 씨는 "처음에는 괘씸했다. 아들에게 못되게 군 것도 없고 원수질 일도 없으니까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해결될 거라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오지헌은 "사실 찾으려고 하지도 않았다. 개그맨 초창기라 한참 바빠서 연락할 생각도 못 했다."라고 말했다.

오승훈 씨는 "'살만하니 안 오겠지' 그렇게 생각했다. 자식은 언제든지 부모에게 오면 된다. 그런데 날 안 찾아왔고 구태여 찾을 필요도 없었다. '본인이 편한 대로 하겠지' 생각했다. 그렇게 오랫동안 연락이 안 될 줄은 몰랐다."라고 말했다.

오승훈 씨는 이혼을 하게 된 이유에 대해 "가정의 소중함을 잘 몰랐던 것 같다. 내 목표가 더 중요했다. 뭐든지 하면 죽기 살기로 한다. 애 엄마 입장에서는 힘드니까 갈등이 생겼던 것 같다. 아이들 있으면 밖에서 싸웠다. 더 이상은 못 살겠다 싶었다. 고등학교 졸업할 때가 되면 충분히 판단할 수 있을 거라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오지헌은 "감사하긴 하다. 부모님이 고3 때까지 관계를 유지하시고. 어느 날 아내가 '부모님이 당신 안 버린 것만으로도 감사하라'라고 하더라. 아내도 어릴 때 힘든 적이 많았다. 부모님이 힘든 상황에서 나를 키워준 것만으로도 감사하다."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금쪽 상담소'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