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9일 수요일
뉴스홈 스포츠
'에르난데스 멀티골' 인천 유나이티드, 요코하마에 4-2 승리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3-09-20 00:10

(사진출처=인천 유나이티드 FC 공식 SNS)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인천이 요코하마를 상대로 승리를 거뒀다.

인천 유나이티드 FC는 지난 19일(한국시간) 닛산 스타디움에서 요코하마 F. 마리노스와 2023-24 시즌 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경기를 치렀다.

인천은 무고사, 제르소, 김도혁, 이명주, 신진호, 정동윤, 델브리지, 김동민, 김연수, 김준엽, 김동헌이 선발로 나섰다.

요코하마는 니시무라, 우에나카, 미야이치, 요시오, 키다, 이노우에, 츠노다, 카토, 카미지마, 마츠바라, 이치모리가 선발로 나섰다.

전반 8분 인천의 역습 상황 정동윤의 크로스가 수비 발, 골키퍼 손에 맞고 골대 안으로 들어가면서 인천이 1-0 리드를 잡았다.

전반 17분 요시오의 코너킥을 니시무라가 머리로 마무리하면서 1-1 동점이 됐다.

전반 36분 인천의 역습 상황 김도혁의 롱패스를 받은 제르소가 수비와 골키퍼를 제치고 오른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하면서 인천이 2-1 리드를 잡았다.

전반 43분 요시오의 코너킥을 미야이치가 머리로 마무리하면서 2-2 동점이 됐다.

후반 30분 인천의 역습 상황 음포쿠의 패스를 받은 에르난데스가 페널티 박스까지 공을 몰고간 후 오른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하면서 인천이 3-2 리드를 잡았다.

후반 34분 요코하마의 수비 진영에서 실수가 나왔고 이후 에르난데스가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하면서 4-2가 됐다.

이후 양 팀 득점없이 마무리되면서 4-2로 인천이 승리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