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6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울산시, ‘제23회 울산옥외광고대상전’ 개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3-09-22 00:00

울산시청./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울산시는 21일 시의회 1층 시민홀에서 시 건설주택국장, 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 중앙옥외광고협회 수석부회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3회 울산옥외광고대상전‘을 개최했다.

울산옥외광고협회와 공동 개최하는 울산옥외광고대상전은 창의적이고 아름다운 간판디자인 개발과 품격있는 옥외광고문화 조성을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울산시는 지난 6월 공고를 통해 일반인과 학생으로 구분해 △일반인은 창작모형, 창작도안, 기설치도안 등 3개 부문에서 △학생은 창작도안 1개 부문에서 총 107점의 작품이 접수한 바 있다.

접수된 작품을 대상으로 대학교수 및 디자인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독창성, 조형미, 상품성, 전달성 등을 심사해 수상작 40점을 최종 선정했다.

전체 대상은 피알친구 정영철 씨의 ‘술레방아’가 대상에 선정돼 울산시장상과 시상금 300만 원을 받게 됐다.

창작모형 분야에서 선과색 자광우 씨 ‘상해반점’(금상‧시장상) 등 9개 작품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창작도안에서는 성호상사 강제명 씨의 ‘게스트하우스 한양객주’(금상․시장상) 등 8개 작품, 기설치도안에서는 동강광고기획 김성순 씨의 ‘우리보리’(금상․시장상) 등 4개 작품이 선정됐다.

학생 창작도안에서는 한국폴리텍대학 대구캠퍼스 서정우 학생의 ‘찾아가는 전기차 충전 서비스 애니(Any)볼트’(금상․시장상) 등 18개 작품이 입상작으로 선정되어 눈길을 끌었다.

입상작품은 개막식 이후 오는 23일까지 울산시청 시민홀(시의회 1층)에 전시되어 누구든지 자유롭게 관람이 가능하다.

울산시 관계자는 “특히 올해는 개성있고 독창적인 작품이 많이 출품되는 등 매해 수준 높은 작품이 전시되고 있다.”라며 “울산옥외광고대상전을 통해 울산의 도시 경쟁력을 향상시키는 발판으로 삼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는 이번 입상작 중 입선작을 제외한 동상작까지 오는 11월에 개최되는 ‘2023 대한민국 옥외광고대상전’에 출품할 예정이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