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5일 일요일
뉴스홈 스포츠
수구 국가대표 후보선수단, 국제대회 참가 위해 태국으로 출국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3-11-28 00:49

(사진제공=대한수영연맹)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우리나라 수구 국가대표 후보선수단이 국제대회 참가를 위해 태국으로 떠났다.

대한수영연맹(회장 정창훈)은 30일부터 12월 3일까지 방콕 추랍혼 아쿠아틱 클럽 (Chulabhorn Aquatic Club)에서 열리는 2023 방콕 초청 수구대회(Bangkok Water Polo Invitational Cup 2023) 오픈부 참가를 위해 2023년도 수구 국가대표 후보선수단 15명이 2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태국 방콕으로 출국했다고 전했다.

수구 국가대표 후보선수 전문 지도자 황용길, 이민수 코치의 지도 하에 정무빈(충남체고), 박도현, 황정윤, 조미래(이상 경남체고), 황선웅, 김건우(이상 서울체고), 박하민, 노선호(이상 남부대), 진성환(충남수영연맹), 김도훈, 오재혁, 황승민, 김중훈(이상 한국체대)이 파견됐다.

태국, 싱가포르, 필리핀, 호주, 인도네시아, 괌, 말레이시아, 대만, 우리나라까지 총 9개국, 14개 팀이 출전하는 이번 대회에 우리 선수단은 30일 오후, 싱가포르수영연맹과 첫 경기를 시작으로 대만, 인도네시아를 상대로 예선을 치를 예정이다.

이번 대회 목표는 우승이라고 밝힌 황용길 코치는 “이번 기회에 우리 선수들이 체격적으로 차이 나는 상대 선수 앞에서도 몸싸움을 두려워하지 않는 투지력을 배워오기를 기대한다”라며 “빠른 수영을 기반으로 공격적인 경기를 풀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2021년 헝가리 국외훈련에 이어 두 번째 국가대표 후보선수 국외훈련에 참여하게 된 주장 김도훈은 “흔하지 않은 기회에 연달아 발탁되어 감사하다”라며 “그때 비해 지금은 경기 운영에 있어 여유가 생겼기 때문에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좋은 경기력을 보여드리겠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