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1일 금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남태현과 마약' 서민재, 심경 "가진 것 다 잃어"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3-12-02 00:35

(사진=KBS 1TV '추적 60분'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그룹 위너 출신 남태현과 함께 필로폰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서민재(개명 후 서은우)가 심경을 고백했다.

서민재는 지난 1일 방송된 KBS 1TV '추적 60분'에서 "제가 진짜 가진 걸 다 잃었다. 안정된 직업, 그리고 명예라고 보기는 어렵지만 가졌던 이미지가 다 박살 났고 가족들도 직업을 잃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은 제가 혼자 회복을 하고 있고 잡생각도 많이 들고 좀 괴로운 것도 많아지고 또 우울한 것도 좀 생기고 그런다. 그래서 시설에 입소해 있으면 규칙적으로 프로그램도 하고 더 쉽게 이런 뭔가 안 좋은 것들이나 이런 걸 회복하는 데 도움이 됐을 거라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추적 60분'은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