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9일 금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라미, 로맨틱코미디→하이틴 스릴러 작품 도전 속 범상치 않은 존재감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4-02-23 00:20

(사진출처=라미 인스타그램)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라미(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작품마다 인상적인 활약을 선보이며 다음이 더욱 기대되는 신예로 꼽히고 있다.

먼저 라미는 지난해 방영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오! 영심이’에서 방송국 PD 박상은 역을 맡아 상큼한 비주얼과 명랑한 매력은 물론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극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어 시청자들에게 긍정적인 에너지를 전달한 바 있다.

또한 최근 인기리에 방영된 U+ 모바일tv 오리지널 ‘밤이 되었습니다’(연출 임대웅, 제작 이오콘텐츠그룹, STUDIO X+U)에서 박세은으로 분해, 강렬하고 비밀스러운 분위기로 존재감이 돋보이는 연기를 펼쳐 극에 긴장감을 더했다.

이처럼 라미가 여러 장르를 통해 발랄하고 풋풋한 면모부터 어두운 내면의 모습까지 변모하며 자신만의 연기 스펙트럼을 차근차근 넓혀가고 있는 만큼, 앞으로 또 어떠한 이야기와 캐릭터로 색다른 변신을 이룰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라미가 출연한 ‘밤이 되었습니다’는 U+ 모바일tv, 넷플릭스, 웨이브(Wavve)에서 만나볼 수 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