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5일 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스트레이 키즈 리노, 역대 최연소 ‘밥피어스아너클럽’ 위촉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4-02-29 00:23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은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멤버 리노를 ‘밥피어스아너클럽’에 위촉했다고 밝혔다.

밥피어스아너클럽은 월드비전 창립자인 ‘밥피어스’의 이름을 딴 고액 후원자 모임이다. 누적 후원금이 1억 원 이상인 후원자 중 다양한 지구촌 문제에 공감하고, 나눔의 가치를 알리는 데 앞장서는 후원자를 회원으로 위촉한다. 밥피어스아너클럽은 후원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해 활발한 기부 문화 정착을 독려하는 기부 모임으로, JYP엔터테인먼트 박진영 프로듀서를 비롯해 각계각층의 인사들이 사회 각 분야에서 나눔의 가치를 전파하고 있다.

리노는 지난 1월 급격한 기후변화로 식량 부족 등에 놓인 최빈국 아동들을 돕기 위해 월드비전 글로벌 식량위기 대응 사업에 1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또한 지난해 2월에는 튀르키예·시리아 대지진 긴급구호에 동참했다.

더불어 2014년 월드비전 해외아동후원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총 4명의 국내외 아동과 결연을 맺고 있으며, 국내사업에도 후원을 활발히 하는 등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나눔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리노는 “국내외 아동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제 힘이 보탬이 된다면 그것만으로도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제가 있는 자리에서 제가 할 수 있는 일들을 고민하고 받은 사랑을 전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조명환 월드비전 회장은 “어려움에 처한 아이들을 위해 한결 같은 관심과 지원을 보내주신 리노님은 밥피어스아너클럽의 역대 최연소 멤버가 되셨다”며 “리노님의 선한 영향력이 월드비전을 통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트레이 키즈 방찬, 리노, 현진, 한, 승민은 월드비전과 함께 지난해 10월 ‘가수’의 꿈을 꾸고 있는 청소년 16명을 직접 만나 드림데이(DREAM DAY)를 진행했다. 드림데이는 월드비전 꿈지원사업인 ‘꿈꾸는아이들’의 일환으로 멘토와 멘티가 진로에 대한 고민을 나누고 아동·청소년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스트레이 키즈 방찬, 리노, 현진, 한, 승민은 자신들의 경험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며 조언을 건네고, 안무를 직접 레슨하는 등 멘토링 시간을 가졌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