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6일 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임영웅, 2월 스타 브랜드평판 1위!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4-03-01 00:09

(사진제공=물고기뮤직)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스타 브랜드평판 2024년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임영웅 2위 류현진 3위 손흥민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24년 1월 29일부터 2024년 2월 29일까지 측정한 스타 브랜드 빅데이터 247,648,950개를 소비자 행동분석을 통해 스타 브랜드에 대한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를 측정하였다. 지난 1월 스타 브랜드 빅데이터 238,758,291개와 비교하면 3.72% 증가했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스타 브랜드평판 분석은 스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와 관계,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스타 브랜드평판 분석은 예능인, 가수, 트로트가수, 드라마배우, 영화배우, 보이그룹, 걸그룹, 스포츠인을 대상으로 분석한 브랜드평판 상위권에 있는 브랜드를 대상으로 빅데이터 평판 알고리즘을 통해 소비자와의 관계를 분석한 것이다. 스타 브랜드평판지수 세부지표에 가중치로 추천지수가 포함되었다.

2024년 2월 스타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임영웅, 류현진, 손흥민, 세븐틴, 차은우, (여자)아이들, 유재석, 아이유, 마동석, 라이즈, 아이브, 이효리, 블랙핑크, 태연, 전유진, 김민재, 트와이스, 황희찬, 최민식, 영탁, 더보이즈, 김호중, 공명, 백종원, 박민영, 이찬원, 박신혜, 김종국, 나인우, 공유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스타 브랜드평판 2024년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임영웅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임영웅 브랜드는 선한 영향력을 만들어내는 강력한 팬덤과 함께 새로운 기록들을 만들고 있었다. 2위 류현진 브랜드는 괴물투수의 복귀로 소비자들의 참여를 높였다. 3위를 기록한 손흥민 브랜드는 국가대표 주장으로 팬들의 강력한 지지를 받고 있다. 4위를 기록한 세븐틴 브랜드는 예능에서 다양한 모습을 모여주면서 적극적인 소통을 하고 있다. 5위 차은우 브랜드는 얼굴천재로 소비자들에게 사랑받고 있다"라고 브랜드 분석했다.

이어서 "스타 브랜드 카테고리 2024년 2월 스타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해보니 지난 1월 스타 브랜드 빅데이터 238,758,291개와 비교하면 3.72%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1.68% 상승, 브랜드이슈 2.56% 하락, 브랜드소통 6.94% 상승, 브랜드확산 8.33% 상승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스타 브랜드 평판지수는 2024년 1월 29일부터 2024년 2월 29일까지 스타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이다.

스타 브랜드평판 2024년 2월 빅데이터 분석 100위는 임영웅, 류현진, 손흥민, 세븐틴, 차은우, (여자)아이들, 유재석, 아이유, 마동석, 라이즈, 아이브, 이효리, 블랙핑크, 태연, 전유진, 김민재, 트와이스, 황희찬, 최민식, 영탁, 더보이즈, 김호중, 공명, 백종원, 박민영, 이찬원, 박신혜, 김종국, 나인우, 공유, 장윤정, 에스파, 조세호, 레드벨벳, 르세라핌, 김혜수, 박형식, 방탄소년단, 전현무, 이정재, 이종원, 이정후, 진성, 이병헌, 송중기, 송하윤, 김종민, NCT, 김유정, 비투비, 이하늬, 박지성, 보아, 뉴진스, 김고은, 정우성, 소녀시대, 박진영, 박지현, 윤아, 박나래, 김소연, 송강, 이이경, 손석구, 정동원, 조정석, 신세경, 고윤정, 최우식, 김준호, 신동엽, 이대호, 오유진, 박서준, 강호동, 성시경, 안정환, 스트레이키즈, 박보영, 박보검, 추신수, 이서진, 강다니엘, 강동원, 지창욱, 김연아, 송가인, 신혜선, 신유, 지코, 임시완, 안보현, 박서진, 김연경, 엔하이픈, 황정민, 엔믹스, 서장훈, 바이브 순으로 분석되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