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5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중구, 제1회 장애인생활체육대회 개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자희기자 송고시간 2024-05-29 10:30

서울시 중구청 전경. (사진제공=중구청.)

[아시아뉴스통신=윤자희 기자] 서울 중구가 오는 6월 1일 14시에 훈련원공원 종합체육관에서 ‘제1회 장애인생활체육대회’를 연다. 이번 대회는 지난해 설립된 중구장애인체육회가 직접 주최·주관하며 올해 처음 개최하는 것이다. 장애인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펼치게 될 아름다운 도전을 중구가 함께한다는 의미에서 「내편중구와 함께하는 우리의 도전!」이라는 부제를 달았다.

이번 대회엔 장애인 및 가족, 참여를 희망하는 비장애인 등 약 400명이 참가한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체육대회를 통해 소통의 장을 열고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서다.

식전 행사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우쿨렐레·난타·플라멩코 공연’이 펼쳐진다. 이어서 진행되는 본경기는 장애 유형을 고려하여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4개의 본 종목(큰 공 굴리기·볼풀농구·풍선탑 쌓기·만보기흔들기)과 2개의 이벤트 종목(훌라후프·림보)으로 꾸렸다. 한궁, 보치아, 후쿠볼 등 5개의 체험 종목도 마련해 재미를 더했다.

경기는 단체전(홍·백전)과 개인전으로 치러진다. 모든 경기에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해 화합의 장이 펼쳐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장에서 배부한 행운권을 추첨해 자전거, 전자레인지, 에어프라이어, 호텔 케이크 교환권 등 다양한 경품도 제공한다. 이날 대회에 준비된 경품들은 장애인 생활체육 발전을 위해 관내 업체에서 후원했다.

대회가 펼쳐지는 체육관 내 유해 요소를 사전 점검해 안전 관리에도 만전을 기했다. 행사 당일에는 현장에 구급차와 의료진을 배치해 응급상황이 발생할 경우 바로 대처한다.

한편 구는 지난 22일 장애인 전용 체육시설 ‘함께마당’을 개장했다. 이곳에선 보치아·파크골프·농구·풋살을 할 수 있고 장애인 생활체육 프로그램이 상시 운영된다. 장애인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운동할 수 있는 인프라를 조성해 이들이 기초 체력을 높이고 스트레스도 해소할 수 있게 하기 위해서다.

구 관계자는 “장애인에게도 신체적·심리적 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는 각종 체육 활동은 필수”라며 “앞으로도 장애인을 위한 공간을 확보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해 더 많은 장애인이 더 가까운 곳에서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yoonjahee@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