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27일 금요일
뉴스홈
IBK기업은행, '코코본드' 6000억원 발행 성공

[=아시아뉴스통신] 백성진기자 송고시간 2015-09-10 16:43

조건부 신종자본증권 2000억원, 조건부 후순위채권 4000억원 동시 발행
 10일 IBK기업은행(은행장 권선주)은 이날 총 6000억원 규모의 코코본드를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밝혔다.
 
 IBK기업은행에 따르면 이번 코코본드는 조건부 신종자본증권 2000억원과 조건부 후순위채권 4000억원 등으로 발행됐따.

 조건부 신종자본증권은 만기 30년ㆍ금리 3.77%(국고 10년+155bp)로 발행됐으며, 10년이 지난 시점에 IBK기업은행이 조기에 상환할 수 있는 권리(콜옵션)를 가진다.

 조건부 후순위채권은 콜옵션 없는 10년 만기로 발행됐으며, 2.55%(국고10년+33bp)의 금리다.

특히 이번 코코본드는 역대 최저금리로 발행됐으며, 바젤Ⅲ 도입 이후 '조건부 신종자본증권'과 '조건부 후순위채권 발행'의 동시추진을 이룬 최초사례다.
 


 IBK기업은행은 신종자본증권과 후순위채권의 투자층이 다르다는 점을 착안해 두 종류의 채권을 동시에 발행했으며, 그 결과 약 1조원의 수요를 이끌어냈다.
 
 이번 조건부자본증권 발행으로 기업은행의 BIS비율은 약 0.39%p 개선될 전망이다.
 
 IBK기업은행 관계자는 "기업은행의 높은 신용등급을 바탕으로 국채 10년물 금리가 낮은 시기에 발행함으로써 역대 코코본드 중 최저금리로 발행할 수 있었다"며 "발행자금은 중소기업지원 확대를 위한 자본 확충에 쓰일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