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21일 금요일
뉴스홈 산업/경제 산업/기업
프랜차이즈 카페창업 1순위 ‘바빈스커피’, 모든 소비자를 사로잡다

수익성 증명된 ‘바빈스커피’, 젊은 창업자부터 은퇴 후 창업하는 사람까지 주목

[=아시아뉴스통신] 박혜성기자 기사입력 : 2015년 09월 30일 11시 19분

 자료사진.(사진제공=바빈스커피)

 1990년 국내 1인당 커피소비량은 1.234kg에 불과했지만, 지난 해에는 3.843kg으로 크게 증가했다. 지난해 성인 1인당 연간 소비량은 대략 341잔이라는 통계가 나왔는데, 현재 소비량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실정이다. 커피가 단순한 기호식품을 뛰어넘어 ‘필수 음료’로 자리를 잡은 것이다.

 


 이러한 커피 소비량 증가 추세는 프랜차이즈 창업시장에도 많은 변화를 가져 왔다. 다양한 원두를 사용해 이른 바 ‘퀄리티’를 내세우는 브랜드가 생겨났고, 예비창업자들도 조금이라도 더 쉽게 창업할 수 있도록 투자금을 낮춘 곳도 많다. 마음만 먹으면 쉽게 창업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된 것이다.


 그렇다면 이러한 상황에서 커피전문점을 창업한다면, 어떤 아이템을 선택해야 할까? 먼저 소비자들의 소비 경향을 파악할 필요가 있다. 대다수의 소비자들은 특정 커피 브랜드에 대한 충성심이 높다. 커피가 일회성 음료가 아닌 꾸준히 마시는 ‘필수 음료’이기 때문이다.


 또한 커피숍을 방문할 때, 커피 이외에 부가적인 메뉴를 찾는 경향이 높다. 간단하게 즐길 수 있는 디저트 메뉴를 추가적으로 주문하고, 브런치를 즐기려는 사람들도 많다. 따라서 이러한 부분을 잘 고려해 아이템을 선택하면 된다.


 소비 트렌드를 만족시킬 수 있는 창업아이템으로는 브런치&디저트카페 ‘바빈스커피’가 있다. 아라비카 프리미엄 스페셜티 블렌딩 원두를 사용한 커피 메뉴는 고객들의 충성도를 높이고, 핸드메이드 브런치와 프리미엄 디저트 메뉴는 부가적인 메뉴를 원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만족시킨다.


 일반 커피전문점보다 테이블당 단가가 높게 나오고, 테이크아웃 판매 비중도 높기 때문에 수익성이 높다는 게 특징이다.


 참고로 현재 운영되고 있는 ‘바빈스커피’ 매장의 매출현황을 보면, 수익성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전국에 150여개에 가까운 매장이 운영되고 있는데, 기존 커피전문점과 차별화된 성공경쟁력으로 인해 대부분 높은 매출을 올리고 있다.


 커피숍창업 프랜차이즈 ‘바빈스커피’ 본사 관계자는 “14년 이상 성공 프랜차이즈 운영 경험을 가지고 있는 본사가 지속적으로 브랜드 경쟁력을 향상시키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트렌드에 맞는 신메뉴 개발을 통해 고객유입을 증가시키고, 인기가 별로 없는 메뉴는 과감히 없애면서 가맹점주들의 운영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즉, 오랜 시간 고객들의 만족을 이끌어 낼 수 있는 브랜드로 이러한 부분이 높은 수익과 직결된다”고 말했다.


 또한 “현재 150호점 돌파 임박 기념으로 가맹비 1000만원 및 교육비 300만원 등 총 1300만원 면제, 제1금융권을 통한 대출 지원, 매장 내 모든 인테리어 조명 고효율, 친환경 LED 시공 등의 혜택을 한시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따라서 지금이 창업하기 가장 좋은 시기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바빈스커피’ 본사에서는 전국 창업설명회를 통해 브랜드 경쟁력을 공개하고 있다. 다음달 7일 오후 2시 부산 광안리 본점에서 부산 창업설명회를 개최하고, 다음달 8일 오후 2시 홍대 직영점에서 수도권 창업설명회를 진행한다. 다음달 15일 오후 2시 광주 본점에서 광주 창업설명회도 실시할 계획이다.


 자세한 문의는 홈페이지(www.babeans.com) 또는 전화(1588-0672)를 통해 가능하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