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08일 월요일
뉴스홈 정치
오제세 의원, ‘첨복단지 연구성과물 상업화’개정법 대표발의

[충북=아시아뉴스통신] 김영재기자 송고시간 2015-11-30 14:11

 오제세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충북 청주 서원구)./아시아뉴스통신DB

 첨단의료복합단지내 입주한 의료연구개발기관의 의약품이나 의료기기 등 성과품에 대해 생산시설 설립을 통한 상품화가 가능해져 첨복단지 활성화가 기대된다.

 오제세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충북 청주 서원구)은 오 의원이 대표발의한 ‘첨단의료복합단지 지정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이 지난 26일 보건복지위원회 상임위에서 가결 처리돼 본회의 통과가 확실시된다고 30일 밝혔다.

 이 개정안은 의료연구개발지원기관의 범위를 연구개발과 관련한 의약품이나 의료기기의 생산까지로 확대, 입주의료연구개발기관이 첨복단지에서 연구개발한 의약품이나 의료기기에 대해 소규모 생산시설을 설치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오 의원은 “첨복단지 내에서 연구개발한 의약품이나 의료기기 등이 생산시설 설치 허용.판매를 통한 상업화로 첨복단지 활성화를 촉진시킬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