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7일 화요일
뉴스홈 칼럼(기고)
(기고)고층건물 화재, 자신과 가족의 생명을 지키는 방법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남효선기자 송고시간 2015-12-17 23:59

김영태 영덕소방서 예방안전과장
 김영태 영덕소방서 예방안전과장.(사진제공=영덕소방서)
 최근 고층건물에서 발생하는 화재로 사망하는 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영덕군 내에도 갈수록 고층 아파트의 건축이 늘고 있는 상황에서 화재 발생의 위험도 무시할 수 없는 상황이다.

 고층 건물일수록 화재를 진압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고층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하면 대피하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고층건물은 대부분 소방시설과 방화시설 등이 설치돼 있긴 하지만 화재가 발생하면 위아래 층까지가 화재가 번지므로 될 수 있는 한 멀리 떨어져서 구조를 기다려야 한다.

 또한 고층건물에는 피난할 수 있는 기구가 있으므로 사전에 이 기구들을 사용하여 탈출하는 방법도 알아두어야 한다.

 연기가 들어오지 못하도록 문틈을 수건이나 커튼 등으로 막고, 옷이나 천에 물을 적셔 입과 코를 막고 호흡을 해야 하며, 특히 엘리베이터는 절대 이용하지 말아야 한다.

 엘리베이터는 화재가 발생화면 전원이 차단되고 실내가 유독가스로 가득차 위험하기 때문이다.

 아래층 세대에서 불이 난 경우에는 계단을 통해 대피하고, 아래층으로 대피가 어려운 경우에는 옥상으로 대피해야 한다.

 또 뜨거운 불과 연기 속을 통과할 때는 수건 등을 물에 적셔 입과 코를 막고 낮은 자세로 침착하게 유도등의 불빛에 따라 피난계단을 이용해 침착하게 대피해야 한다.

 미처 피난하지 못한 경우에는 소방대원이 도착할 때까지 수건 등을 물에 적셔서 입과 코를 가리고 창문이나 베란다로 나와서 수건 등을 흔들며 구조요청을 해야 한다.

 그러나 자신과 가족의 생명을 가장 안전하게 지킬 수 있는 방법은 평소 가정용 기초소방시설(소화기 등)을 갖추고 주변 피난기구 사용법 및 대처요령 등을 숙지해 두는 것이다.


※사외 기고는 본사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실시간 급상승 정보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