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경기도, '뿌리산업' 금형·기계 中企 수출길 마련

(아시아뉴스통신= 김정수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7월 06일 15시 20분

경기도 부천시 소재 금영기계분야 우수 중소기업들이 인도.인도네시아.베트남 바이어를 대상으로 수출상담을 열고 있다.(사진제공=경기도청)

경기도는 6일 오전 10시부터 부천시 고려호텔에서 ‘2017 금형‧기계 산업 수출상담회’를 열어 총 170건의 상담과 2,790만 불의 수출 상담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중소기업중앙회 경기지역본부가 해외 유망바이어 발굴‧초청을 지원한 이번 수출상담회는 금형‧기계 산업 분야 우주 중소기업의 수출 경쟁력을 제고하고 비즈니스 상담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상담회는 금형‧기계 특화산업의 중심지인 부천을 세계금형산업의 메카로 발돋움하는 기회로 삼는데 중점을 뒀다.

실제로 경기도 부천은 전국의 20%, 수도권의 70%가 밀집되어 있는 금형산업의 중심지기도 하다.

이날 수출상담회에는 향후 수출증가가 기대되는 인도,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주요지역에서 금형‧기계 부문 대표기업 중 하나인 R H Works사(社) 등 30여 개 사의 바이어들이 참석, 도내 유망 중소기업 70여 개 사와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실제 부천시 소재 금형제조업체인 M사는 인도 바이어 J사와 수출 상담을 벌여 여성 자궁경부암 치료 시 사용되는 바이오 의료기구의 금형에 대한 제작 크기, 사양, 최소주문수량 등을 협의했고, 이를 통해 20만 불 규모의 상담실적을 거뒀다.   

인도의 한 바이어는 "한국의 우수한 금형제품 업체들을 만나 그들과 비즈니스 상담을 할 수 있어 알찬 시간이었고 좋은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도 관계자는 “기존 소비재 종합품목 위주의 방식을 탈피, 금형 및 기계 산업 특화분야의 수출상담회 행사를 올해 처음 시도했다”며 “이 행사를 계기로 뿌리산업의 높은 기술력을 갖춘 중소기업이 세계시장에서 인정받고 우수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