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6월 27일 목요일

충남도교육청, 미확인 예비초교생 수사 의뢰

예비소집 결과, 11명(천안 8, 아산 3)소재 파악 안돼

(아시아뉴스통신= 박성민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1월 11일 17시 15분

충남도교육청이 11일 발표한 초등학교 예비소집 결과 및 미응소 아동수.(사진제공=충남도교육청)

충남도교육청은 2019년 취학대상 아동에 대해 예비소집을 벌인 결과 최종적으로 11명의 아동이 소재 미확인으로 나타나 경찰에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교육청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20일 취학통지서를 통지한 이후 지난 7일까지 학교별로 예비소집을 실시한 결과 의무 취학 대상자 2만1558명 중에 716명의 아동이 미응소했다.


이에 교육청은 미응소 아동 716명에 대하여 즉각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1단계로 유선연락과 출입국사실조회, 2단계로 읍면동사무소 협조 하에 가정방문을 실시했다.


그 결과 최종적으로 입학연기 46명, 면제 203명,유예 87명, 기타사유 369명으로 소재가 확인됐지만 나머지 11명(천안시 8명, 아산시 3명)에 대해서는 소재가 확인되지 않았다는 것.

이에 따라 교육청은 3단계로 이들에 대해 오는 14일 경찰에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해에는 예비소집 미 응소자가 902명이었고 그 중에 소재 미확인 아동이 12명이었지만  모두 경찰의 조사결과 소재가 확인되어 마무리됐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