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부산시, 드론으로 본 부산도시공원 사진전 열어

- 미래세대를 위해 도시공원을 살리자
- 21일부터 24일까지 부산시청 지하철 통로 전시실에서 ‘드론으로 본 부산도시공원 사진전’ 개최
- 부산시․(사)부산그린트러스트 공동주최, 도시공원의 필요성과 공원의 아름다움을 시민들에게 알리기 위해 마련

(아시아뉴스통신= 하영국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1월 21일 16시 04분

드론 사진 작품 전시실 및 전시작품(사진제공=부산시)

지난해 10월, 오 시장은 공원일몰제로 사라질 위기에 처한 도시공원을 살리기 위해 4년간 1조 6백억원을 투입해 시민의 공원을 지키겠다고 약속했다.
 
이러한 약속의 의미와 도시공원의 필요성, 공원의 아름다움을 시민들에게 알리고자 부산시와 (사)부산그린트러스트는 21일부터 24일까지 시청 지하철 통로 전시실에서 드론으로 본 부산도시공원 사진전을 연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사진전에는 공원일몰제 대상인 지역을 드론으로 촬영한 60여점 등 총 100여점의 사진을 전시한다. 현세대는 물론이고 미래세대를 위해 지켜져야 할 도시공원의 아름다움과 공원의 필요성 등을 이번 사진전을 통해 시민들에게 알리고자 한다.
 
개막식은 21일 오전 11시에 환경단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시 관계자는 올해부터 역점적으로 녹색도시 부산 만들기를 추진하고 있다면
서 이번 전시회를 통해 공원의 의미를 되돌아보는 좋은 시간이 될 것이므로 많은 시민들이 찾아주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이기대수변공원, 청사포수변공원, 에덴유원지에 대하여 보상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시민요구에 부응하고자 공원부지 토지매입 등에 총력을 다 하고 있다. 또한, 법령과 제도에 의한 규제, 국·공유지의 공원재지정, 민간공원조성사업 등 다양한 방법을 동원할 계획이다.
 
oxsan7247@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