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0월 16일 수요일

상주지역 농협조합장 금품 선거운동 '의혹'

선관위, 조합원 5명에 돈 봉투 돌린 사실 여부 조사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철희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7월 12일 08시 21분

경북 상주시선거관리위원회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철희기자 = 경북 상주의 한 농협 조합장이 전국동시조합장선거 당시 돈 봉투를 돌렸다는 의혹이 제기돼 상주시선거관리위원회가 조사에 나섰다.

12일 제보자 등에 따르면 지난 3월13일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에서 A조합장이 투표일 5일 전 김천시 직지사 입구 한 식당에서 투표권이 있는 조합원 5명에게 식사대접과 함께 각각 50만원이 든 봉투를 나눠줬다는 것.

이에 대해 A조합장은 "식사와 금품제공을 한 사실이 없다. 나하고는 전혀 무관한 일"이라고 해명했다.

재선에 성공한 A조합장은 최근 조합원 간 문제로 내부 갈등을 겪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상주시선거관리위원회는 11일 오후 양심선언을 한 조합원들을 불러 향응, 금품제공 경로를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chk150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