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8월 26일 월요일

화성시의회 박연숙 의원 "공천제 폐지해야" 탈당 선언

(아시아뉴스통신= 한기만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7월 18일 19시 55분

18일 경기 화성시의회에서 박연숙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탈당을 선언하는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사진제공=화성시의회)

경기 화성시의회 박연숙 의원은 18일 더불어민주당 탈당을 선언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전 화성시의회 대회의실에서 "지방자치 성공은 공천제 폐지에서부터 시작된다"면서 전국지방의원공천제 폐지운동을 선언하고 더불어민주당 탈당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박 의원은 "그동안 지방의원은 중앙정치의 부속품에 불과하며 대선과 총선에 동원되는 선거 지역책임자에 불과하다"고 토로했다.

이어 "지방의원들은 안타깝게도 선거운동 핵심 들러리 역할에 나서야 하고 당원모집 등에 에너지를 쏟아야 하는 등 전혀 의정활동과는 거리가 먼 현실에 자괴감을 갖게 됐다"며 탈당이유를 밝혔다. 

특히 그는 "정당에 소속된 지방의원은 본연의 의정활동을 수행하기 위해 집중할 환경이 전혀 되지 못한다"며 "정당은 공천권을 독점하고 있는 지역구 위원장에게 충성하기만을 요구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박 의원은 "최소한 지방의원 공천제도는 폐지돼야 마땅하며 '지방자치 성공은 바로 공천제 폐지부터 시작된다'는 판단으로 최선을 다하겠다"며 "화성시 발전을 위해서 의정활동에 충실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