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8월 20일 화요일

스타벅스, 일본산 오리가미·말차 발주 사실상 중단

(아시아뉴스통신= 김한나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8월 13일 15시 00분

스타벅스./아시아뉴스통신 DB

일본산 제품 불매운동이 진행 중인 가운데 국내 커피전문점 업계 1위인 스타벅스가 일본산 제품의 발주를 사실상 중단한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스타벅스코리아는 일본에서 완제품 형태로 들여온 '스타벅스 오리가미 베란다 블렌드'와 '비아 말차' 등 제품에 대해 추가 발주를 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스타벅스 오리가미' 시리즈는 뜨거운 물을 부어 마실 수 있도록 만든 추출식 커피 제품, '비아 말차'는 집에서 간편하게 그린티 라떼를 만들어 먹을 수 있게 소포장된 제품이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상품 형태로 수입하는 오리가미와 비아 말차는 글로벌 라인업 상품으로 제품 발주량을 줄이거나, 아예 잠정 중지하는 것을 검토 중”이라며 “현재 추가 발주를 하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방사능 일본산 제품 안전에 대한 일각의 우려에 대해선 “오리가미 제품은 일본에서 만들지만 커피 원두 등 핵심 원재료는 제3국에서 생산한 것”이라며 “제품도 문제가 된 후쿠시마와 그 인근 13개 현 지역과 상관없는 지역에서 생산되고, 생산지 증명과 방사능 검사를 철저히 해 합격한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완제품 상품 외에 제조 음료에는 어떤 일본산 원·부재료도 쓰고 있지 않다”며 “국내 협력사와 함께 재료 국산화 노력을 펼쳐 자체 개발을 늘려나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