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0월 23일 수요일

한전, 전기차 충전인프라 운영시스템 제공

PNE시스템즈와 클라우드 서비스 협약 체결

[서울=아시아뉴스통신] 김한나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9월 20일 14시 00분

(사진제공=한국전력공사)

[서울=아시아뉴스통신] 김한나기자 = 한국전력은 20일 서울 송파구 전기회관에서 ㈜PNE시스템즈와 '전기차 충전인프라 운영시스템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전 이준호 에너지신사업처장과 PNE시스템즈 정도양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한전은 충전인프라 운영시스템을 클라우드 형태로 제공하고, PNE시스템즈는 한전이 제공하는 IT자원과 운영시스템을 활용해 충전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그동안 소규모 사업자는 충전사업을 희망하더라도 충전인프라 운영시스템 구축 및 운영에 많은 비용이 소요돼 충전시장에 진출하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한전이 보유한 충전인프라 운영플랫폼을 충전사업자에게 제공함으로서 충전 사업자는 장비도입이나 시스템 개발 없이 자사 고객에게 충전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충전사업자는 초기 투자비와 유지보수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민간 충전서비스 시장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전은 PNE시스템즈와 오는 10~11월 시범사업을 시행한 후 연내에 정식서비스를 런칭하고, 향후 소규모 충전사업자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방침이다.


시범기간 중 서비스는 무료이고, 오는 12월부터는 유료화로 전환된다.

한전 관계자는 “향후 다양한 전기차 운영플랫폼 서비스를 개발해 전기차 충전시장 확장과 고객편의를 높이는데 선도적 역할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bonny307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