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11월 19일 월요일

군포시, 다문화 음식축제 시민들의 뜨거운 관심속 성료

(아시아뉴스통신= 조현철기자) 기사입력 : 2014년 09월 17일 17시 31분

 17일 다문화 음식축제 모습.(사진제공=군포시청)

 경기 군포시가 주최하고 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주관하는 ‘2014 다문화음식축제’가 13일 산본로데오거리 야외무대 주변에서 성대하게 개최됐다.

 음식축제에는 결혼이주민을 비롯한 외국인 주민이 모국의 정을 나누며 향수를 달래는 시간이었으며 시민들은 평소에 먹을 수 없는 여러나라의 전통음식을 가까이서 맛 볼 수 있는 기회였다.

 매년 5월 세계인의 날을 기념식과 다문화 축제를 해 왔으나 올해 다문화 음식축제로 확대 개최하여 예년에 비해 일반 시민들의 참여와 호응이 높아 다문화 활성화에도 기여했다는 평을 받았다.

 행사는 인도네시아, 페루, 중국, 캄보디아, 스리랑카, 필리핀 일본, 베트남 등 총 9개국이 참가해  나라별로 전통 가정요리에서부터 간식, 디저트 등 다양한 음식을 선보였다. 결혼이주 여성이 직접 나와서 팀에서 만든 요리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17일 다문화 음식축제 모습.(사진제공=군포시청)
 
 이날 우승은 캄보디아의 돼지고기 야채말이 요리 사쭈르앙이 차지했다. 캄보디아 대표로 나온 한은선씨는 ‘이렇게 많은 분들이 오셔서 드실줄은 몰랐다. 하루종일 바빴는데 우승까지 해서 기분이 너무 좋아요,’라고 말했다.

 행사는 기념식과 음식경연으로 이뤄졌으며 다문화 가정 자녀들과 함께 앙클릉 연주, 전통무용 공연이 펼쳐쳐 다양한 나라의 놀이문화 체험, 포토존, 세계전통차를 맛볼 수 있는 부스가 운영됐다.

 손정숙 여성가족과장은 "우리사회의 키워드가 되고 있는 다문화는 앞으로 더 다양한 나라가 될 것이다. 또 자녀들은 싫든 좋든 우리 아이들과 함께 가야한다. 우리 미래의 잠재적 불안요소를 없애기 위해서라도 관심을 갖고 이해하며 받아들이는 자세가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