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8월 22일 목요일

이현숙 전 도의원, '의원 퇴직처분취소 및 지위확인 소송'서 승소

(아시아뉴스통신= 김성수기자) 기사입력 : 2015년 11월 25일 14시 50분

 전주지법 제2행정부(재판장 방창현)는 25일 이현숙 전 통합진보당 비례대표 도의원이 전라북도를 상대로 낸 ‘비례대표 지방의회 의원 퇴직처분 취소 및 지방의회 의원 지위 확인’에 대한 소송에서 “피고인이 전북도의회 의원 지위에 있음을 확인한다”고 원고 승소 판결했다.

 중앙선관위는 지난해 12월 22일 옛 통진당 소속 비례대표 지방의회 의원 6명에 대해 의원직 퇴직을 결정했다.

 이 전 의원은 올해 1월 중앙선관위 등을 상대로 ‘비례대표 지방의회의원 퇴직처분 취소 청구 및 지방의회의원 지위확인 소송’의 소장을 내고 중앙선관위 결정에 따른 퇴직처분 효력정지 가처분을 신청한 바 있다.

 전북도의회는 법원의 판결문이 도착한 이후 내부 검토 등을 거쳐 이후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