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2일 목요일

자치경찰단 불철주야 112 신고 출동 매진

올해 1.31.부터 112 신고 12종 출동, 112 처리 역할 톡톡

[제주=아시아뉴스통신] 김영규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14일 16시 52분

자치경찰단 아라청사 모습/사진출처=제주도청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제주자치경찰 제3차 확대 시범운영에 따라 지난 1. 31.부터 도 전역에 자치지구대 3개소, 자치파출소 4개소를 운영하며, 112 신고 55종 사무 중 12종을 업무 처리하여 제주 도민의 안전을 지키고 있다고 밝혔다.
12종 사무: 청소년,주취자,보호조치,기타경범,교통불편,교통위반,상담문의,분실습득,소음,노점,서비스,위험동물
※ 자치관서(7개소): 산지·연동·서귀포자치지구대, 함덕·한서·서부·신산자치파출소
 
자치단 112신고 분석자료 따르면, 1. 31.부터 10. 31.까지 전체 112신고 출동 중 자치경찰은 38,453건(31.6%)을 처리했다.
전체 신고는 주취자 41.5%(16,217건) > 교통불편 16.1%(6,319건) > 분실습득 10%(3,944건) > 교통위반 6.9%(2,692건) 순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올해 5·7·8월 행락․휴가철에는 신고가 급증하고 5월의 경우 전월대비 22.7% 신고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 주취자 신고 2019년 1일 평균 59건 처리
 
또한 2019년 하반기부터는 112신고 현장 도착시간 단축을 위해 112지령 시‘우선출동 ․ 이후확인’인식 개선을 통해 관서별 신고다발 지역·시간대를 분석하고 순찰차를 선점 배치하여 현장 도착시간을 2019년 상반기 8분 46초에서 하반기 6분 55초로 111초 단축시켰다.
※ 자치지역관서 1개소 관할은 통상 국가경찰 3~4개 지구대·파출소 관할을 포함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112신고처리 업무는 도민 안전과 직결되는 가장 중요한 업무로 지속적으로 제주지방경찰청과 협업하고 있으며, 특히 연말·연시 등 술자리 기회가 많아 주취자 신고가 증가할 우려가 있는 만큼 가급적 만취자에 대해서는 보호자 인계나 주취자응급의료센터로 연계하여 2차사고 발생을 방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의 경우 연간음주자 중 고위험 음주율은 2018년 전체 20.5%로 전국 19.1%보다 높고 연령별로는 50대(25.3%)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에 자치경찰단에서는 2019년 상반기 제주시권 1개소(한라병원) 서귀포시권 1개소(서귀포의료원)에 근무자를 배치하여 주취자응급의료센터를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kimjaga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