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21일 금요일
뉴스홈 국제 국제일반
히말라야 안나푸르나 눈사태 '한국인 4명 실종'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의일기자 기사입력 : 2020년 01월 18일 12시 28분

히말라야 직지봉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히말라야 안나푸르나 베이스캠프에서 눈사태를 만나 한국인 4명이 실종됐다.

외교부는 18일 안나푸르나 트레킹을 위해 네팔로 간 한국인 관광객 11명 중 9명이 어제(17일) 오전 베이스캠프 트래킹 코스를 따라 이동하다가 해발 3230미터의 데우랄리 지역에서 눈사태를 만나 4명이 실종됐다고 밝혔다.

네팔 현지매체도 관련 소식을 보도했다. 네팔 카트만두에서 현지 매체 카바허브닷컴의 보도에 따르면, 눈사태로 한국인 관광객을 포함한 7명이 안나푸르나 베이스캠프에서 실종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018년에는 국내 최초로 무산소 히말라야 8천m급 14좌 완등에 성공한 김창호(49) 대장을 포함한 한국인 5명이 네팔 히말라야 등반 도중 실종되는 사건이 있었다.

외교부는 주네팔대사관과 함께 비상대책반을 구성하고 네팔 당국에 신속한 실종자 수색을 요청하며, 본부 신속 대응팀을 파견해 필요한 영사조력을 적극적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사고 소식을 접한 교육청도 비상대책반을 꾸리고 현지에 지원인력을 급파했다. 네팔 교육봉사활동에 참가한 교사는 모두 11명으로, 지난 13일 출발했다.

이들은 25일까지 네팔 카트만두 인근 지역 초등학교와 중학교와 공부방 등에서 교육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