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3월 29일 일요일
뉴스홈 스포츠
맨유, 페르난데스 합류 후 무패…안첼로티가 이끄는 에버튼도 무너트릴까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위수정기자 송고시간 2020-02-28 11:58

페르난데스.(사진=맨유 공식 SNS)


[아시아뉴스통신=위수정 기자] 확 달라진 경기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하고 있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와 에버튼이 맞붙는다. 솔샤르 감독 체제인 맨유는 시즌 초반 불안했지만 이내 안정감을 되찾았다. 특히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합류한 이후 기세가 좋다. 에버튼도 카를로 안첼로티라는 명장을 데려오고 상승세에 접어들었다. 두 팀의 19-20 프리미어리그 28라운드 경기는 오는 1일 일요일 밤 10시 50분 프리미엄 스포츠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 온라인 스포츠 플랫폼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맨유는 시즌 초반에 답답한 경기력을 보여줬다. 크리스탈 팰리스, 웨스트햄, 뉴캐슬에게 패배하는 등 아쉬운 결과가 계속됐다. 그러나 겨울 이적시장에 데려온 페르난데스가 맹활약을 펼치며 변화를 이끌고 있다. 기존 선수들과 뛰어난 호흡을 보이며 유로파리그 16강 진출을 이끌었고, 리그 순위도 5위로 올라섰다. 이러한 활약이 이어지자 크라우치는 “페르난데스는 타고난 리더”라 표현했고, 스콜스도 “페르난데스를 보면 더브라위너가 떠오른다”며 극찬했다.
 
(제공=SPOTV NOW)

에버튼도 상황은 비슷하다. 한때 리그 18위까지 떨어졌던 에버튼은 마르코 실바를 경질하고, ‘명장’ 안첼로티 감독을 부임하는 강수를 뒀다. 승부수는 정확히 적중했다. 번리전에서 데뷔한 안첼로티 감독은 리그에서 5승 2무 2패를 기록하며 11위까지 올라섰다.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이 주어지는 4위와의 승점 차이는 8점에 불과하다. 안첼로티 감독도 “나는 에버튼에서 행복하다”며 만족감을 보이고 있다.

달라진 경기력으로 팬심을 다시 사로잡은 맨유와 에버튼의 맞대결은 오는 1일 일요일 밤 10시 50분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entpress@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