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3월 30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합동 브리핑(38차)

[제주=아시아뉴스통신] 김영규기자 송고시간 2020-03-11 09:37

대구·경북 여행 도민 15명, 신천지 유증상자 7명 ‘모두 음성’

마스크,‘나보다 당신이 먼저’… 꼭 필요한 곳 우선 배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합동 브리핑(38차)/사진제공=제주도청
 


대구·경북 여행 도민 15명, 신천지 유증상자 7명‘모두 음성’


- 대구·경북지역 방문자 검사 총 36명 진행… 여행력 지닌 도민 34명, 체류객 2명 -


- 신천지 신도 13차 조사서 증상 확인… 현재 66명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 -



제주특별자치도는 9일 대구·경북 지역을 여행한 도민 15명과 도내 신천지 신도 7명에 대한 추가적인 검체 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최종 확인됐다고 밝혔다.



9일 관련 대구·경북 지역 여행력으로 15명의 도민들에 대한 검사가 추가되면서 현재까지 총 36명(도민 34, 대구·경북 거주 2)이 검사를 시행했다. 이들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 2월 6일부터 3월 9일까지 입도한 대구·경북 지역 출신 학생은 총 120명으로 파악됐다. 이 중 91명의 학생이 최대잠복기 14일을 경과했으며, 29명의 학생들은 대학들의 모니터링 아래 자율 관리*를 시행 중이다.



* (제주대(격리기숙사13, 자가 등 11) 관광대(자가2), 한라대(대학 자체숙소 2, 자가 1))



9일 대구-제주 간 도착 여객은 295명, 출발여객은 355명으로 일 평균 탑승객 300명 내외의 평시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대구-제주노선 출발 전과 도착 후 승무원과 탑승객 전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발열 검사에서도 10일 오전 현재까지 특이사항이 없는 상태다.



한편 제주도는 지난 9일 실시한 13차 모니터링 과정에서 신천지 관련자 7명의 증상을 확인하고 도보건환경연구원에서 검체 검사를 의뢰한 결과, 오후 11시경 최종 음성임을 확인했다.


도는 지난달 27일부터 3월 9일 현재까지 제주도내 신천지 관련자(신천지 신도 643명·교육생 101명)를 대상으로 전화 문진을 진행한 바 있다.


9일까지 신천지 관련 유증상자는 66명이 확인됐으며, 검체 검사 결과는 모두 음성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