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1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대구문예회관, 디지털 아카이브 서비스 개시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0-03-25 17:45

1964∼현재까지 시립예술단·문화예술회관의 공연·전시 자료 수록
'대구문화예술회관 디지털 아카이브'.(자료제공=대구문화예술회관)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대구지역 문화예술의 중심인 문화예술회관이 기획한 공연·전시의 흐름과 변화를 살펴볼 수 있는 사이트가 구축됐다.

지난 1990년 공연장을 개관한 대구문화예술회관은 1991년 전시장, 1993년 예련관, 2000년 야외음악당을 차례로 개관하며 오랜 기간 지역 문화예술의 중심 역할을 해왔다.

이에 대구문예회관은 지난 30여년의 긴 역사를 되돌아보고 명실상부한 지역 문화예술의 중심기관으로 거듭나기 위해 회관과 시립예술단이 기획한 공연·전시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디지털 아카이브'를 구축했다.

인터넷을 통해 '디지털 아카이브'에 접속하면 시립국악단을 비롯한 무용단, 극단, 소년소녀합창단, 인문학극장까지 디지털로 변환된 팸플릿과 프로그램북을 통해 과거의 다양한 공연·전시자료를 열람할 수 있다.

인쇄물로 보관돼 있던 '1964년 시립교향악단 창립기념공연 팸플릿', '1991년 문화예술회관 미술관 개관기념도록' 등 종이자료를 디지털파일로 변환해 행사명, 주요참여자, 장소 등 관련 단어로 검색이 가능하다.
 
따라서 문화예술회관에서 지역의 어느 예술가가 어떤 공연·전시에 참여했는지, 대한민국의 어떤 예술가가 초청됐는지, 월드컵축구대회 등 대규모 행사기간 어떠한 공연·전시를 개최했는지 등 여러 궁금증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또한 지휘자, 연출자, 출연진, 작가, 참여단체 등 중견 예술인, 예술단체들의 활약상과 변천사 그리고 당대 문화예술계의 이슈와 화제도 더듬어 볼 수 있다.

'대구문화예술회관 디지털 아카이브'는 대구예술의 역사를 시민들이 손쉽게 찾아볼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예술계 종사자들과 연구자, 학생들에게도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현묵 대구문화예술회관 관장은 "이번 디지털 아카이브 구축은 예술사 정리와 아카이브의 필요성이 커지고 있는 요즘, 지역 예술사 연구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활용을 당부했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