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6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부산시, 내일부터 긴급재난지원금... 은행·주민센터에서도 신청가능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창기기자 송고시간 2020-05-17 07:52

동백전·선불카드는 온라인(부산긴급재난지원금.kr 또는fighting.busan.go.kr) 신청
18일부터 전국민 긴급재난지원금, #힘내자 부산! 선불카드 사용 안내문./자료제공=부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한창기 기자] 부산시가 전 국민 긴급재난지원금을 18일부터 시중 은행·주민센터에서 방문 접수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신용·체크카드사 온라인 신청과 함께, 전국민 긴급재난지원금은 ▲신용·체크카드 연계 은행 창구 방문 신청 ▲#힘내자 부산! 선불카드 방문 신청 ▲동백전·선불카드 온라인 신청 접수가 시작된다.
  
신용·체크카드 오프라인 신청은 내일 오전 9시부터 카드와 연계된 시중은행 영업점에서 신청을 받는다. 

신청 후 2일 내 충전이 완료되며, 신청은 세대주만 할 수 있다. 

단, 연계된 시중 은행이 없는 카드사는 온라인 신청만 가능하며, #힘내자 부산! 선불카드 방문 신청도 시작된다. 

선불카드는 세대주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라 5부제 요일에 주소지 관할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세대주 신청이 원칙이나 본인 신분증과 세대주의 위임장 및 신분증을 지참하는 경우, 세대주의 법정대리인 또는 동일가구의 가구원에 한해서 대리 신청도 가능하다. 

고령, 장애인 등 1인 가구 중 거동이 불편한 이들을 위한 방문 신청도 18일부터 거주지 주민센터에 전화로 신청할 수 있다.

5부제는 출생연도 끝자리(월) 1‧6, (화), 2‧7 (수), 3‧8 (목), 4‧9 (금) 5‧0이다.

온라인(부산긴급재난지원금.kr) 또는 fighting.busan.go.kr)을 통한 동백전과 선불카드 신청도 내일부터 가능하다. 

온라인 신청은 세대주만 할 수 있으며 방문 신청과 같이 5부제가 적용된다(단, 토·일은 출생연도 상관없이 모두 신청 가능). 

동백전은 신청 후 5일 이내 지원금 충전이 완료되며 선불카드는 별도 지정일에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수령해야 한다. 

시는 지역사랑상품권 중 동백전 외 별도의 지류상품권은 발행하지 않는다.

선불카드는 20만 원권과 40만 원권 총 2가지로 지급된다. 

선불카드는 무기명으로 지급되기 때문에 수령 후 기명 등록을 해야만 분실 및 훼손 시 재발급이 가능하다. 

재발급은 부산은행 영업점에서만 가능하다. 

동백전 사용처와 동일하며 잔액 및 거래내역 조회는 고객센터 AR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시는 선불카드의 신속한 발행과 적정한 관리를 위해 지난 13일, 부산은행과 ‘#힘내자 부산! 선불카드 발행에 관한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신청 즉시 현장에서 선불카드 수령이 가능해졌다. 

시는 지난달 29일, 1933억 원 규모의 선불카드 55만 장을 선주문한 데 이어 신용·체크카드 신청과 선불카드 발급량 추이를 지켜본 후 추가 발행을 논의할 계획이다. 

또한, 시는 신속하고 원활한 지급을 위해 지난 14일, 읍면동 주민센터의 준비상황을 점검한 바 있다. 

시는 현장 접수상황 등을 지속적으로 확인해 시민들의 불편사항을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지원금 지급 방식에 따라 은행 창구와 읍면동 주민센터 등 신청하는 곳이 다르니 혼선이 없도록 유의해 달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신용·체크카드사 홈페이지 등을 통한 온라인 신청을 적극 권장하고, 동백전 및 선불카드 신청의 경우에도 가급적 읍면동 방문 신청은 자제하고 온라인으로 신청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지역 긴급재난지원금 지급대상 총 150만3645세대 중 지난 14일 기준, 전체 47%에 달하는 71만3000여 가구에 현금과 신용·체크카드 포인트 지급이 완료됐다. 

asianews1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