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2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원희룡 지사 “대한민국, 갈등·분열 치유하고 국민 통합 이뤄야”

[제주=아시아뉴스통신] 김영규기자 송고시간 2020-05-18 10:11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 메시지 밝혀

“증오와 배제의 정치에서 국민통합의 성숙한 정치로 거듭나야”
제주도청의 모습/사진출처=제주도청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광주 민주화운동의 정신은 대한민국 발전의 힘으로 살아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원희룡 지사는 17일 5·18 기념 메시지를 통해 “희생으로 민주주의의 꽃을 피워낸 광주 영령들을 숙연한 마음으로 추모한다”며 이같이 전했다.



원희룡 지사는 “국가의 존재 이유는 국민의 삶을 지키는 것”이라며 “민주주의를 위한 광주 시민의 저항은 5·18 광주 민주화운동으로 국가에 의해 명예롭게 기념되었고, 시민들에게 발포해 생명을 살상한 행위는 문민정부에서 이미 범죄로 심판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진실을 왜곡하고 가해자의 시각에 선 강변은 이제 침묵할 때”라며 “자유의 확대, 절차적 민주주의 바탕 위에 정의와 삶의 질을 위한 실질적 민주주의 발전으로 이어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원희룡 지사는 특히 “자유의 확대, 절차적 민주주의 바탕 위에 정의와 삶의 질을 위한 실질적 민주주의 발전으로 이어져야 한다”고 피력했다.



또한 “코로나 감염병과 경제위기에서 국민의 건강과 민생을 지키고 경제회복을 이루는 대한민국 국민의 저력으로 살아나야 한다”며 “이를 위해 대한민국 국민은 갈등과 분열을 치유하고 국민통합을 이루어야 한다”고 밝혔다.



원 지사는 “분열을 조장하고 이용하는 증오와 배제의 미숙한 정치도 국민통합의 성숙한 정치로 거듭나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원희룡 지사는 오는 18일 오전 10시 광주 5·18민주광장에서 열리는 제40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원희룡 지사가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하는 것은 2014년 7월 1일 제주도지사에 취임한 이후 처음이다.


이어 원 지사는 오후 1시 30분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열리는 전국 시·도지사협의회 제45차 총회에도 참석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정책 및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아시아뉴스통신=김영규 기자]


kimjaga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