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5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교육학술정보원, 한국형 원격교육 발전 전략 모색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0-05-22 18:19

22일 열린 'KERIS 전임 기관장 초청 경영자문회의'에 참가한 전임 원장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교육학술정보원)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한국교육학술정보원(원장 박혜자, 이하 KERIS)은 22일 서울에서 'KERIS 전임 기관장 초청 경영자문회의'를 개최해 한국형 원격교육 발전 전략을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자문회의에는 박혜자 원장을 비롯해 황대준 교수(3, 4대 원장), 곽덕훈 부회장(5대 원장), 천세영 교수(6대 원장), 김철균 대표(7대 원장), 임승빈 교수(8대 원장), 한석수 교장(9대 원장)이 참석했다.

특히 포스트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한 한국형 원격교육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원격교육의 주도권 확보 및 국가수준의 대응전략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창립 21주년을 맞은 KERIS의 디지털 교육혁신을 위한 경영체제 및 현안 등을 공유하고 미래 전략 및 발전 방향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전임 원장들은 "KERIS가 e학습터, 위두랑 등의 원격교육 서비스를 통해 전례 없는 온라인 개학이 차질 없이 운영될 수 있도록 지원했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ICT교육이 미래 디지털 교육의 중요한 대안으로 떠올랐고, 앞으로 KERIS가 선도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혜자 원장은 "전임 원장님들의 소중한 의견을 귀담아 듣고 사업에 반영해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교육혁신을 통해 K-에듀를 전 세계에 알리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