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07일 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대구도시公, '착한 소비자 운동' 전개…방역물품 지원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0-06-26 17:01

이종덕 대구도시공사 사장(오른쪽)이 26일 대구시사회서비스원을 방문해 코로나19 대비 방역물품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제공=대구도시공사)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대구도시공사(사장 이종덕)가 26일 코로나19 대비 방역물품 지원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착한 소비자 운동'에 나섰다.

도시공사는 이날 대구시사회서비스원을 찾아 '착한 소비자 운동' 전개를 위한 방역물품을 전달했다.

'착한 소비자 운동'은 지역 사회적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고, 취약계층의 주거환경을 안정화하는 사회적 가치 활동의 일환이다.

앞서 도시공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집행이 어려운 총 2억8000만원 수준의 임직원 대상 예산을 소외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착한소비 촉진' 예산으로 전환한 바 있다.

이 예산은 저소득 아동·청소년, 장애인·고령자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해 급식, 건강, 교육 등 분야별 물품을 지원하는 목적으로 활용된다.

도시공사는 이 가운데 2600만원의 예산으로 덴탈마스크 200개, 소독티슈 500개, 소독약 400개, 열화상카메라 2개 등을 구입했으며, 방역물품들은 대구시사회서비스원을 통해 노숙인 재활시설 및 요양소와 종합재가센터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종덕 사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저소득층·사각지대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경제 활성화와 시민 주거안정을 강화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시민을 위한 공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