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10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제주도, 제주 전기차 선도도시 도약 위해 민·관·연 ‘맞손’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하준기자 송고시간 2020-06-30 21:00

제주특별자치도가 ‘2030 카본프리 아일랜드’ 사업목표 달성과 전기차 선도도시로의 도약을 위해 민간단체 및 연구기관과 계약하는 모습 30일/(사진제공=제주특별자치도)


[아시아뉴스통신=장하준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가 ‘2030 카본프리 아일랜드’ 사업목표 달성과 전기차 선도도시로의 도약을 위해 민간단체 및 연구기관과 힘을 합쳤다.

제주특별자치도는 30일 오후 3시 30분 제주도청 백록홀에서 제주도와 한국생산기술연구원(원장 이낙규, 이하 생기원), (사)한국자동차검사정비사업조합연합회(회장 양승용, 이하 연합회) 등 3자간 전기차 통합유지보수 기반구축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원희룡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2만대 전기차가 운행 중인 제주도가 미래 전기차시대를 가장 먼저 이끌어 나갈 것”이라며 “제주도가 전기차와 통합유지보수와 관련해 선도적인 역할을 해나갈 수 있도록 많은 협력과 지도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낙규 생기원장은 “제주도에 전기차 산업 생태계가 자리잡고 탄소 없는 섬으로 구현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양승용 연합회장은 “멀지 않은 미래에 제주의 경험과 열정이 육지로 안착되고, 전기차를 통해 제주도가 좀 더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전기차 통합 유지보수 기반 구축사업은 산업부와 제주도가 올해 6월부터 2024년까지 5년간 기반 조성에 150억9900만원, 기술개발에 31억5000만원 등 총 180억원 이상(국비 128억원, 지방비 59억4천6백만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한편 제주도는 이에 앞서 도내 연구기관, 대학, 유관기관과 협력해 사업계획을 수립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지난 3월 공모한 ‘전기차 통합유지보수 기반구축 사업’에 최종 선정되는 성과를 이끌어 낸 바 있다.

gkwns4424@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