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10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제주도,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 관리 매뉴얼 마련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하준기자 송고시간 2020-06-30 21:01

(사진제공=제주측별자치도)


[아시아뉴스통신=장하준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가 태풍 등 풍수해에 취약한 노후·불량 옥외광고물에 대한 체계적이고 신속한 대응을 위해 관리 매뉴얼을 마련하고 이를 지역 내에 반영할 계획이다.

이는 기후변화로 윈드시어 발효가 늘어나고 강풍을 동반한 대형 태풍으로 도로변에 설치된 불법광고물과 노후 간판의 추락해 보행자의 안전을 위협하는 상황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매뉴얼에는 비상상황을 예방·대비·대응 및 복구 등 8단계로 나누고 노후‧불량 옥외광고물의 체크리스트 등 자체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방법들이 담겨있다.

특히, 예방단계에서 읍면동별로 옥외광고물로 인한 안전사고 우려지역을 지정하고 순찰을 강화해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태풍경보 발효 시 피해 상황을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상황반·순찰반·관리조를 편성해 피해 상황과 제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 대응하는 방안 등이 제시됐다.

더불어 도에서는 민간전문가 33명으로 구성된 ‘옥외광고물안전관리단’의 운영을 강화하고 재난재해 시 옥외광고물 자가점검법 등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대응지침 동영상을 제작해 홍보할 예정이다.

한편, 제주도는 지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차바’, ‘다나스’ 등 4건의 태풍 내습에 대비해 노후·불량 광고물 300여개를 정비한 바 있으며, 유관기관 및 관련 단체에 대해 교육을 해마다 실시하고 있다.

고우석 제주특별자치도 도시디자인담당관은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 관리 매뉴얼을 통해 쾌적한 도시미관은 물론 도민의 안전까지 고려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비상상황에서 바로 가동될 수 있는 매뉴얼을 상시 운용할 수 있도록 관련 기관에 전파하고 현장에 적용하겠다”고 전했다.

gkwns4424@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