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07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상주시, 오는 10월 고용노동부 중형고용센터 설치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철희기자 송고시간 2020-07-01 08:02

경북 상주시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김철희 기자

[아시아뉴스통신=김철희 기자] 경북 상주시가 중형고용센터 설치 지역으로 최종 선정됐다.

1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관할 고용.복지 서비스 수요, 인구 및 고용센터의 이동거리를 종합적으로 감안해 상주시 등 전국 32개 지역을 설치 지역으로 선정했다.

상주시는 올해 10월 중형 고용센터가 설치된다. 

고용노동부는 내년 1월 국민취업지원제도 시행을 앞두고 증가하게 될 고용서비스 수요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전국 32곳에 중형 고용센터를 설치하기로 했다.

중형 고용센터에는 고용센터.지자체.새일센터 소속 5명 내외 직원이 국민취업지원.취업.구인기업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시는 중형 고용센터 설치가 완료되면 일자리 지원기관과의 공간적 통합으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고, 취.창업, 실업급여, 복지 등 원스톱 고용서비스를 보다 가까운 곳에서 편리하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시민들은 그동안 고용서비스를 받기 위해 인근 문경고용센터를 방문하는 불편함을 겪어왔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일자리를 찾는 모든 구직자들이 고용 안전망 확대의 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향후에도 고용서비스 인프라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hk150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