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07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야생화 위탁재배 사업'으로 지역 상생 및 발전에 기여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박병일기자 송고시간 2020-07-01 09:24

위탁재배농가 실무교육 현장 모습.(사진제공=국립백두대간수목원)

[아시아뉴스통신=박병일 기자]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이사장 겸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원장 김용하)은 지난달 30일 봉화군 내 야생화 위탁재배 32개 농가를 대상으로 제13차 현장교육을 완료했다.

이번 현장교육은 올해 지역상생 야생화 위탁재배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수목원은 위탁계약 농가에 자생식물 재배기술을 보급하고 재배 식물의 품질관리를 위해 주기적인 현장 기술 지도를 한다.

현재 진행 중인 '야생화 위탁재배 사업'은 총 예산 9억5000만원으로 운영되며 자생식물 30종 95만본 전량이 봉화군 내 농가에서 생산됨으로 지역상생 사업의 모범이 되고 있다.

위탁재배된 식물은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자생식물 페스티벌(일명 봉자페스티벌)기간 동안 축제 및 전시원 조성에 사용되며, 이번 여름 공급물량은 흰털부처꽃 등 12종 33만본으로 예상된다.

수목원은 봉화군 내 위탁재배 32개 농장을 대상으로 향후 가을 재배까지 외부전문가 자문과 수시 현장교육을 15회 이상 추가 진행 예정이다.

농가는 이번 교육을 통해 안정적인 자생식물 생산과 관리 노하우를 습득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관계자는 "지역농가와 상생 할 수 있는 위탁재배 사업으로 축제를 함께 준비 할 수 있어 뜻깊다"며"야생화 재배 노하우를 지속적으로 전수해 봉화군이 야생화 재배의 본 고장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pbi120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