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14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포항영일만항, 컨테이너 화물 철도운송시대 개막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이진우기자 송고시간 2020-07-01 14:27

철도, 트럭 투트랙 물류운송으로 항만 경쟁력 강화
포항영일만항 철송장에서 컨테이너를 실은 화물열차가 상업운행을 개시한다.(사진제공=포항시청)

[아시아뉴스통신=이진우 기자] 경북 포항영일만항 철송장에서 컨테이너를 실은 화물열차가 힘찬 첫 출발의 기적을 울렸다.

1일 포항시에 따르면 영일만항 인입철도는 항만 물동량의 원활한 수송을 위해 지난 2013년 공사를 시작해 지난해 12월 선로공사를 완료했다.

수송 컨테이너 물동량 확보 및 신호체계, 철송장 운영 등 열차 운행과 관련한 세부사항에 대한 점검을 거쳐 이날 첫 상업운행을 개시하게 됐다.

이번 첫 열차 상업운행을 시작으로 영일만항 물동량의 육상운송 체계가 트럭뿐만 아니라 열차운송도 가능해짐에 따라 영일만항의 물류운송 경쟁력은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 북방교역이 활성화되면 그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이번 첫 열차 운송을 시작으로 매일 20피트 컨테이너 40개씩 주 6회를 운송, 월 약 1000TEU 이상의 물동량 증대가 예상된다.

올해 내로 주 20회 이상 운행을 위해 대형화주 및 코레일 측과 협의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영일만항 인입철도가 첫 상업운행을 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 준 코레일과 화주, 선사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역 물류산업 발전을 위해 함께 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news1117@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